접속자 : 36 (회원 0)  전체순위 출근기록  오늘 237 어제 622 최대 998 전체 1,182,888  
클릭하시면 MAIN PAGE로 이동합니다.
설교/상담찬양AG자료기독교교육도서실세미나선교/교회결혼/가정미디어씨니어코너성경대학열린마당
그룹
  AGKDCED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공지사항
한줄광고
베너광고
열린마당
HOME  >  열린마당  >  열린마당 
교육위원회나 교육위원회 웹사이트에 대해서 원하시는 것이나 권면하시기를 원하시는 것이 있으시면 이곳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아래 게시판에 글을 올리시기를 원하시면 게시판의 아래쪽 오른편에 있는 "글쓰기"를 누르십시오. 그 다음에 제목을 쓰시고, 아래 빈칸에 내용을 쓰시면 됩니다. 글을 다 쓰신 후에는 아래쪽에 있는 "글쓰기"를 다시 한번 누르십시오. 이곳은 기독교에 관련된 사항이나 상담에 관한 것만을 위해 사용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특별히 신앙에 도움이 되지 않는 내용은 올리지 말아주시기 바랍니다.
 
작성일 : 17-07-03 09:20
3대 실명 원인 질환 ‘망막색소변성증’ 대처법
 글쓴이 : 문성근
조회 : 559  
전 세계에 환자가 150만 명가량 있는 희귀질환인 망막색소변성증은 눈에서 빛을 받아들이는 시각세포가 손상돼, 눈이 어둠에 적응하지 못하는 질환이다. 한국 실명퇴치운동본부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망막색소변성증을 앓고 있는 환자의 수는 1만~1만5000명으로 적지 않은 상황이다. 망막색소변성증은 왜 생기고, 어떻게 관리해야 하는지 알아보자.


1 망막색소변성증, 정확히 뭘까?
눈의 망막은 안구 가장 안쪽을 덮고 있는 투명한 신경조직이다. 망막은 눈에 들어온 빛을 전기 신호로 바꿔, 시신경을 통해 뇌로 전달한다. 망막색소변성증은 망막에서 빛을 받아들이는 세포가 망가지면서 기능이 점차 떨어지는 질환이다. 원인은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유전자 돌연변이 때문으로 추정되고 있다.
2 왜 위험한가?
망막색소변성증은 최종적으로 실명에 이를 뿐 아니라, 특별히 뛰어난 치료법이나 약이 없다. 줄기세포 치료, 전기 자극 치료, 안약 치료 등의 가능성이 논의되지만 실험 단계에 있는 정도다. 그 때문에 병이 나타나지 않도록 평소에 눈을 잘 보호하고, 증상이 나타나면 더 나빠지지 않게 관리하는 게 최선이다.
중앙대병원 안과 김지택 교수는 “망막색소변성증은 일반인들이 잘 모르고 증상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해, 방치하다 말기가 되어서야 병원에 오는 경우가 많다”며 “조기에 병을 인식하고, 시야가 줄어들어 실명에 이르지 않도록 관리하는 게 최선”이라고 말했다. 현재 병원에서는 환자에게 고용량 항산화제를 처방해준다. 김지택 교수는 “학회 최신 의견에 따르면, 하루 20 mg 정도의 고용량 루테인이 도움된다”고 말했다. 추가로 망막에 다른 문제가 생기면 개별적인 치료도 진행한다.
3 망막색소변성증 생기면 어떻게 되나?
망막색소변성증은 녹내장, 당뇨병성망막증과 함께 후천성 3대 실명 원인이다. 시력이 점차 떨어지면서 실명하기 때문에 무척 위험한 질환이라 할 수 있다. 망막색소변성증은 자신이 느끼지 못할 정도로 수십 년에 걸쳐 서서히 진행되는 경우가 많다. 단, 사람에 따라 진행이 급속도로 빨라지는 경우도 있다. 진행이 많이 되지 않았는데 일상생활이 힘들 정도로 증상이 심하게 나타나는 사람도 있다.
대표적인 증상은 야맹증이다. 보통 사람은 밝은 곳에서 어두운 곳으로 이동할 때 처음에는 아무것도 보이지 않지만, 시간이 조금만 지나면 눈이 어둠에 적응해 주변 사물을 분간할 수 있다. 그러나 망막색소변성증이 있으면 어두운 곳에서 빛을 감지하는 시각세포가 손상된 상태라, 어두운 곳에서 야맹증 증상이 나타난다. 야맹증이 있으면 어두운 곳에서 물건을 잘 분간하지 못하고, 넘어지기도 한다. 시야가 좁아지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심해지면 시야가 점점 좁아지다가 주변은 까맣고, 중간 부분만 보이게 된다.

정산인의 시각에서 본 밤 풍경

망막색소변성증으로 야맹증이 생긴 사람이 본 밤 풍경
4 생활 속 관리법은 이렇게

1) 항산화 음식 섭취
비타민A·루테인·안토시아닌은 항산화 성분으로, 눈 건강에 좋다. 이러한 항산화 성분 섭취는 망막색소변성증 예방에 도움을 준다. 비타민A는 망막 변성의 진행을 조금 늦춰준다고 알려져 있다. 비타민A는 당근이나 시금치, 단감 등에 많이 들어 있다. 루테인은 시금치에, 안토시아닌은 블루베리와 포도에 많다.

2) 자외선 차단 철저히
자외선은 시력 손상을 일으키고, 망막에 자극을 준다. 가능하면 맨 눈으로 자외선 마주하는 것을 피해야 좋다. 햇빛이 강한 날은 물론, 흐린 날이나 비 오는 날에도 자외선은 있다. 야외에 나갈 때는 자외선을 차단시켜주는 선글라스를 항상 착용하는 게 현명하다. 또한 선글라스는 빛이 산란되는 것을 줄여주기 때문에 눈이 어둠에 적응하는 시간을 단축시켜, 망막색소변성증으로 나타나는 야맹증 증상을 완화해주는 효과도 있다.

3)유전력 있다면 1년에 한 번씩 안과 검진
망막색소변성증은 유전 없이 돌연변이로 생기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유전적 원인이 크다고 알려졌다. 그 때문에 가족이나 친척 중 환자가 있다면 정기적인 안과 검진을 하는 게 좋다. 안과 검진은 의심 증상이 있을 때나, 1년에 한 번씩 하면 된다.

/ 김수진 헬스조선 기자 sjkim @ chosun . com
/사진 셔터스톡
/도움말 김지택(중앙대병원 안과 교수)
3대 실명 원인 질환 ‘망막색소변성증’ 대처법 금융은 돈이 마침내 사라질 때까지 이 사람 저 사람 손으로 돌리는 예술이다. 어떤 젊은 유대인 부부가 아이를 낳자마자 업둥이를 하였습니다. 3대 실명 원인 질환 ‘망막색소변성증’ 대처법 그러나 늘 마이너스 발상만 하는 사람은 한심스러울 정도로 쉽게 병에 걸리고 만다. 샷시의 조그마한 구멍으로 참새 크기의 새 두 마리가 드나드는 것이 눈에 뜨인다. 타인으로부터 부당한 비평을 받는 것은 능히 있을 수 있지만, 그저 지나쳐버리면 마음이 평온해진다는 진리를 깨달아야 한다는 뜻이다. 혼자라는 것은 남들과 다르다는 뜻이고, 남들과 다르다는 것은 혼자라는 뜻이다. 3대 실명 원인 질환 ‘망막색소변성증’ 대처법 함께 사는 것은 하나의 기술이다. 기술은 삶에서 필수적인 것이다. 말과 행동을 더욱 기술적으로 하도록 노력하라. 우리 모두는 변화의 씨앗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성인을 다시 젊게 만든다. 노인에게는 노화를 늦춘다. 3대 실명 원인 질환 ‘망막색소변성증’ 대처법 나는 내 삶의 어떠한 확신도 갖고 있지 않다, 하지만 별들의 풍경은 나를 꿈꾸게 한다.

admin 17-07-03 17:13
 
이 사이트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러나 신앙과 관계가 없는 글들은 이곳에 올리지 마시기를 부탁드립니다. 특히 연예계나 스포츠계의 소식들은 이 웹사이트에 올리지 마시기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Total 7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7 운전 중 심정지로 멈춰선 70대 운전자, 경찰과 시민이 합세해 목… 조관오 12-28 457
76 바나나 보관 꿀팁.gif 조관오 11-29 441
75 펌 가족 위해 함께 공유하세요 조관오 11-19 366
74 에펠깎이 조관오 11-18 360
73 노인이 되지 말고 어르신이 되길..... (1) 이훈 07-11 403
72 3대 실명 원인 질환 ‘망막색소변성증’ 대처법 (1) 문성근 07-03 560
71 무료 PPT 템플릿을 제공하는 사이트 8선 문성근 07-02 1850
70 (펌) 유투브 동영상 다운받는 방법 (1) 문성근 07-01 493
69 교통사고에 적절하게 대응하는 요령 문성근 07-01 383
68 가장 멋진 인생이란... 조관오 06-28 431
67 웃음의 33가지 테크닉 조관오 06-25 591
66 진정한 적 조관오 06-14 493
65 (스크롤압박) 5년동안 알아두면 도움이 되는 공약. 강성길 05-31 475
64    (스크롤압박) 5년동안 알아두면 도움이 되는 공약. admin 05-31 390
63 ♤※ 내 삶을 기쁘게 하는 모든 것들..※♤ 조관오 05-29 367
 
 
123456
and or
광고    배너등록    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총회주소: 605 Broad Ave, #205, Ridgefield, NJ 07657 전화 (201)941-1050 팩스 (201)941-1840 / Copyright (c) 2005-2019 by agkdced.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