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속자 : 207 (회원 0)  전체순위 출근기록  오늘 326 어제 461 최대 1,127 전체 1,397,229  
클릭하시면 MAIN PAGE로 이동합니다.
설교/상담찬양AG자료기독교교육도서실세미나선교/교회결혼/가정미디어씨니어코너성경대학열린마당
그룹
  AGKDCED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세미나 자료
북한
컴퓨터 사용 (English)
한글 연구
컴퓨터 자료실
웃음
회의진행법
회의록작성법
창조과학
성령세례
(웹 만들기)
일반상식
복덕방 정보
속담으로 배우는 한글
한국사 1
성서고고학
한국사 2
한국의 인물사
세계의 화제
한문 연구
한국현대사
이런일 저런일
유명 연설
컴퓨터 사용 (한글)
한글타자연습
평양 대부흥
HOME  >  세미나  >  한글 연구 
 
작성일 : 13-05-29 06:57
자주 틀리는 맞춤법 BEST10, '어의없네 낳다 않된다' 헷갈려
 글쓴이 : admin
조회 : 1,671  
자주 틀리는 맞춤법 BEST10은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자주 사용하지만 의외로 자주 틀리는 맞춤법 10가지를 순서대로 나열하고 있다.

한국 사람들이 가장 많이 틀리는 맞춤법 1위는 ‘어이없다’를 ‘어의없다’로 잘못 쓰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주 틀리는 맞춤법 BEST10, `어의없네 낳다 않된다` 헷갈려
자주 틀리는 맞춤법 BEST10이 공개됐다. 일상생활에서 자주 쓰지만 의외로 자주 틀리는 단어들이 망라돼 눈길을 끌었다.
 
‘어이없다’는 언뜻 보면 쉬운 맞춤법 같지만 문자메시지 등을 빠르게 보내다보면 가끔씩 헷갈릴 때가 있는 단어로 볼 수 있다.

2위는 ‘병이 나았다’를 ‘병이 낳았다’로 쓰는 것이다. ‘낳다’란 ‘배 속의 아이나 새끼, 알을 몸 밖으로 내놓는다’는 뜻이어서 ‘병(disease)’과는 어울리지 않는 단어다. 따라서 병은 ‘낫다’와 같이 쓰는게 맞는 표현이다.

계속해서 3위는 ‘안하고, 안 돼, 안 된다’ 등을 ‘않하고, 않 돼, 않 된다’로 잘못 쓰는 것이다. ‘안-’ 이라는 말은 부정이나 반대의 뜻을 지닌 부사로 행위나 상태를 부정할 때 용언의 앞에 쓰인다.

반면 ‘않~’은 ‘아니하-’ 가 줄어든 형태로 앞말이 뜻하는 행동을 부정한다. 주로 ‘~(하)지 않다’의 꼴로 사용한다고 돼있다.

4위 ‘무난하다를 문안하다’, 5위 ‘오랜만에를 오랫만에’, 6위 ‘얘기하다를 예기하다’, 7위 ‘금세를 금새’, 8위 ‘웬일인지를 왠일인지’, 9위 ‘며칠을 몇일’, 10위 ‘드러나다를 들어나다’ 등으로 잘못 쓰는 걸로 집계됐다.

‘자주 틀리는 맞춤법 BEST10’은 조금만 주의하면 일상생활에서 얼마든지 바르게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http://www.edaily.co.kr/news/NewsRead.edy?DCD=A601&newsid=01364486602813840 )

 
   
 

광고    배너등록    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총회주소: 605 Broad Ave, #205, Ridgefield, NJ 07657 전화 (201)941-1050 팩스 (201)941-1840 / Copyright (c) 2005-2019 by agkdced.org All rights reserved.